교차로 구인구직
교차로구인구직 대구 교차로구인구직 경산·영천 교차로구인구직 구미·왜관
로그인 | 회원가입 | 사이트이용안내 | 고객센터 | 유료광고안내
통합검색
교차로 구인구직 홈페이지 개편
채용정보 알바 인재정보 교차로매거진
개인회원 기업회원
홈   >   교차로 매거진   >   대구
프랑스 근현대 복식, 단추로 풀다


 

국립대구박물관에서 9일부터 12월 3일까지 프랑스 문화를 단추로 알아볼 수 있는 전시전 `프랑스 근현대 복식, 단추로 풀다`가 열립니다. 

프랑스의 역사와 문화의 흐름을 단추라는 작고 평범한 소재로 소개하는 이번 전시회는 크게 5개 분야로 나눌 수 있습니다. 

 

프롤로그 <이미지로 본 프랑스 근현대 복식>에서는 18세기부터 1950년대까지의 유화, 판화, 포스터, 사진으로 프랑스 복식의 흐름을 소개합니다.

 

1부 <18세기: 단추의 황금기>에서는 프랑스의 화려한 단추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. 궁정문화를 보여주는 금실, 비단, 보석 단추에서부터 프랑스 혁명이나 노예 해방을 표현한 신념의 단추, 뷔퐁 단추 등을 볼 수 있습니다. 

 

2부 <19세기: 시대의 규범이 된 단추>에서는 산업화와 제국주의라는 격변의 세기를 맞은 19세기 프랑스를 단추와 복식으로 살펴볼 수 있습니다.

 

3부 <20세기: 예술과 단추>에서는 20세기 전반기 프랑스 복식의 흐름을 알기 쉽게 소개합니다.  이 시기 단추는 의상 디자인의 핵심 요소로 예술가들의 내면을 반영한 중요한 표현 매체가 됐습니다.  

여성을 코르셋에서 해방시킨 최초의 디자이너 폴 푸아레의 의상과 단추를 비롯해 코코 샤넬이 유일하게 경쟁상대로 생각했다는 전설적인 디자이너 엘자 스키아파렐리의 의상과 작품 단추도 만나볼 수 있어요.

 

에필로그 <인생의 단추>에서는 단추 수집가 유명한 로익 알리오의 단추 전시로 채워집니다.

 

이번 전시회는 작은 단추를 더 세밀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곳곳에 터치스크린을 마련했고. 시대의 분위기를 보여주는 화려한 영상 등도 준비해 관람객의 흥미를 더할 예정이라고 합니다. 

자세한 사항은 국립대구박물관( http://daegu.museum.go.kr/ )으로 문의하면 됩니다.